[유동원의 글로벌 시장 이야기] 신흥국 시장 관심 늘릴 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