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의 혼이 서린 석조문화 / YTN 사이언스

백제의 혼이 서린 석조문화 / YTN 사이언스

우리나라에 처음으로 불교가 들어온 삼국시대.

당시, 불교의 부흥 곧 사상과 건축, 공예 등의 발전과도 함께 했다.

서역에서 중국으로 그리고 고구려, 백제, 신라로 전파된 불교는 저마다 색다른 양식으로 탑과 불상이 조성되었다.

동아시아 최초의 석탑국 백제!

전탑의 나라 중국, 목탑의 나라 일본 보다 한발 먼저 석재로 탑을 만든 백제는 그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기술과 양식으로 석탑을 조성했고, 우아함과 기품있는 표정을 짓는 부처님의 모습을 구현해내었다.

불교를 받아들인 후 도교사상이 전파된 고구려, 백제보다 150년이나 늦게 불교가 전파된 신라는 상대적으로 석조문화가 더디 발전하게 된다.

7세기경 백제가 세운 미륵사지 석탑과 정림사지 5층석탑은 백제 석조기술의 진수를 보여주는 결정적 증거가 되었다.

특히, 백제의 석조문화의 중심이라 불리는 곳은 전북 익산!

아직도 이곳엔 질좋은 화강암인 황등석과 이를 예술로 승화시키는 석공들이 활동을 하고 있다.

이들은 자신들이 백제 석공의 후예라 자처하며 전통방식의 석조작업을 고수하고 있다.

백제의 뛰어난 석조문화는 신라와 일본까지 큰 영향을 끼쳤다.

아스카 문화를 꽃피우는 기반이 되었고, 신라의 목탑을 세우는 기술자로도 초청이 되었다.

이처럼 백제의 석조문화는 타국에서도 배우고 싶은 기술이었던 것이다.

신라가 삼국을 통일하자, 백제의 석조문화는 그대로 흡수되었다.

백제 석공의 기술력과 통일신라의 전폭적인 지원이 더해지자 한민족 최고이자 최대의 석조유물이 탄생되었다.

바로 석굴암과 불국사.

전세계가 감탄할 수 밖에 없는 불세출의 석조문화!

백제인들의 과학과 기술, 그리고 혼이 담긴 석조문화를 함께 들여다본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www.ytnscience.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33&s_hcd=&key=201509081532029905


Channel: YTN SCIENCE
Tags: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사이언스프로그램, 한국사 探,